default_setNet1_2

울산시, 2022 울산광역시 사회조사 결과 발표

기사승인 2022.08.18  20:44:14

공유
default_news_ad1

 울산시, 2022 울산광역시 사회조사 결과 발표
울산시민 주요 관심사 경제(돈), 건강, 직업, 교육 순
3,820가구 대상 삶의 질·사회적 관심사 등 조사

울산시가‘2022 울산광역시 사회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울산시는 시민의 사회적 관심사와 의식 변화를 파악해 시책 수립을 위한 기초자료로 활용하고자 지난 1998년부터 매년 사회조사를 실시하고 있다.
이번 사회조사는 지난 4월 13일부터 26일까지 지역 내 3,820가구 만 15세 이상 가구주 및 가구원을 대상*으로 △삶의 질 △사회복지 △노동‧고용 △인구유출 △베이비부머 세대 △사회참여‧통합 △코로나19 △보건·위생 △환경 △안전 △부울경 특별지방자치단체 △구‧군별 특성항목까지 총 12개 부문 131개 항목을 취합해 분석했다.
* 2018년 인구주택총조사 표본에서 3820가구 선정, 응답자는 총6,832명(가구주 및 만15세 이상 가구원)
부문별 주요 분석 결과는 다음과 같다.
삶의 질 부문에서 올해 울산 시민의 주요 생활 관심사(중복응답)에 대해 조사한 결과, ‘경제(돈)’가 77.3%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이어 ‘건강’ 63.7%, ‘직업, 직장’ 31.7% ‘자녀 양육 및 교육’ 31.4% 등의 순으로 지난해 조사 결과와 비슷한 수치를 보였다.
가구 부문에서는 가구 부채에 대해 조사한 결과, 울산시 가구의 47.8%는 현재 가구에 부채가 있다고 응답했다. 주된 부채 이유로는 ‘주택 임차 및 구입’이 69.1%로 가장 높게 나타났으며 다음으로는 ‘재테크 투자’ 9.3%, '교육비, 의료비를 제외한 기타생활비‘ 8.0%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개인 부문에서 49세 이하 미혼 시민*의 결혼 계획에 대해 조사했을 때, 남녀 각각 31.5%, 24.5%가 ‘있음’으로 응답했다. ‘잘 모르겠음’ 남 43.6%, 여 43.8%, ‘없음’에 남 25.0%, 여 31.7%로 나타났다. * 만15~49세 대상
그리고, 49세 이하 미혼 시민*의 향후 ‘1명 이상’의 자녀를 가질 의향이 있다는 응답은 남성 38.0%, 여성 30.1%이었으며, ‘없음’은 남 27.3%, 여 36.5%로, ‘모르겠음’ 남 34.7%, 여 33.4%로 나타났다. * 만15~49세 대상
출산을 기피하는 주된 이유로 미혼 남성은 ‘육아에 대한 경제적 부담’이 42.1%, ‘무자녀 생활의 여유 및 편함’ 28.9%을 꼽았다. 미혼 여성은 ‘육아에 대한 경제적 부담’이 37.5% ‘무자녀 생활의 여유 및 편함’ 30.7%, ‘경력단절 문제’ 7.1% 등의 순이었다.
사회복지 부문에서 노후 생활 준비 여부에 ‘예’로 응답한 시민은 61.3%이며, 준비 수단(중복응답)은 주로 국민연금 73.0%, 다음으로 예·적금 및 저축성 보험 38.8%로 나타났다. 노후 요양 장소로는 본인의 집 65.9%, 요양전문시설 24.3%, 자녀 집 0.9% 등의 순으로 응답되었다.
코로나19 부문에서는, 코로나19 발생 이후 재택근무 또는 원격(비대면)수업 경험이 ‘있다’가 20.3%로 나타났으며, 연령별로 보면 10대 89.2%, 20대 39.7%, 30대 21.2%, 40대 20.8% 등의 순이었다. 재택근무 또는 원격수업에 대해 필요하다는 응답은 83.5%로 매우 높게 나타났다.
보건·위생 부문에서는, 건강관리 문항에서 시민의 흡연자 비율은 17.9%로 나타났으며, 남성 흡연자 비율은 32.6%로, 여성(2.4%)에 비해 매우 높았고, 연령이 높을수록 흡연자 비율은 감소하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환경 부문에서는, 거주지에 시급히 개선되어야 환경문제로 ‘대기 환경문제’가 33.8%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이어 ‘자연생태계 보전’ 15.5%, ‘폐기물 처리 및 관리’ 10.6%, ‘산업공단 환경개선’ 10.0% 등의 순이었다.
안전 부문에서는, 사회의 안전을 위협하는 가장 큰 불안 요인으로 ‘신종 질병(신종 바이러스 등)’이 26.1%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부울경 특별자치단체 부문에서는, 부울경 특별지방자치단체 출범에 대해 들어본 적이 ‘있다’는 44.9%로 나왔으며, 최우선 추진 정책 분야는 ‘광역교통(대중교통체계) 기반(인프라)구축 정책’이 36.8%로 가장 높게 응답되었으며, 이어 ‘일자리(기업유치 포함) 정책’ 또한 30.7%의 높은 응답 비율을 보였다.
올해 울산시 사회조사의 특이점으로는 기존 단순 성별 구분 분석 방식에서 벗어나 성별 분류 후 다시 하위 특성별(연령별, 지역별, 소득별 등) 세부분석을 하여 시민들의 요구를 보다 면밀히 파악하였다.
울산시 관계자는 “조사결과를 즉시 전 부서에 공유하여, 시민 의식변화를 반영한 맞춤형 정책 수립을 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조사 결과 주요 내용은 뒤이은 기획보도 연재시리즈에서 다룰 예정으로, 보다 상세한 내용은 울산시 누리집(www.ulsan.go.kr)에 게시된 2022년 울산광역시 사회조사 보고서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안태준 anteajun@naver.com

<저작권자 © 부울경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