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울산시, 서울에서 '2023 울산관광 정책설명회' 개최

기사승인 2023.02.09  08:30:43

공유
default_news_ad1

 "봄바람 불면, 울산에서 만나요!"
서울에서 '2023 울산관광 정책설명회' 개최
울산의 우수한 관광자원 및 올해 달라지는 관광 특전 등 소개

울산시가 국내·외 관광객 유치를 위해 두 팔을 걷고 나섰다.
울산시는 2월 9일 오전 11시 서울 마포구 소재 서울가든호텔에서 국내 및 인바운드 여행사, 호텔, 관광협회 등 관광업계 관계자 약 300명을 초청해 '2023 울산관광 정책설명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국내·외 관광업계, 관광상품 기획자 등을 대상으로 울산시의 주요 관광정책과 관광자원, 업체를 홍보하고 긴밀한 연결망(네트워크)을 형성하여 국내·외 관광객을 유치하고자 마련됐다.
행사는 유공기업 시상식을 시작으로 2023년 신규 울산전담여행사 10곳에 대한 지정서 전달, 울산의 주요 관광자원과 정책에 대한 발표와 부대행사로 여행상담회(트래블마트)가 진행된다.
유공기업 시상식에서는 지난해 울산관광 활성화에 기여한 엘지(LG)유플러스와 ㈜코트파가 울산시장 표창을 수여받는다.
정책설명회 발표 시간에는 반구대암각화, 태화강 국가정원 등을 비롯한 울산의 주요 관광자원을 홍보하고, 올해 달라지는 관광 특전(인센티브)과 울산전시컨벤션센터(UECO), 지능형(스마트)관광도시, 관광택시 사업 등 울산시가 야심차게 추진하고 있는 사업에 대한 안내로 진행된다.
그리고 관광두레 주민사업체와 관광신생기업(스타트업) 등으로부터 체험관광 상품 연계 사업에 관한 사례발표 시간도 갖는다.
부대행사로는 관내 관광업체들의 대외 홍보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여행상담회(트래블마트)를 운영한다.
5개 구·군, 울산관광재단, 울산광역시관광협회와 숙박·체험·특산품 업체 등 20여 개 기관·업체가 참여한 가운데 체류형 관광상품 홍보와 비즈니스 상담 등 실질적 교류를 통해 효과를 극대화할 계획이다.
이밖에 설명회 참석자들을 대상으로 오는 3월 예정된 울산 관광지 사전답사(팸투어)에 대한 현장 접수를 끝으로 행사가 마무리된다.
울산시 관계자는 "정부의 '2023~2024 한국방문의 해' 추진과 관련해 국내·외 관광수요 선점을 위해 울산관광의 모든 것을 한자리에서 보여줄 수 있는 설명회를 발 빠르게 준비했다"며 "설명회에 참석한 기관, 업체들과 긴밀하게 협력해 외래관광객 유치에 박차를 가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울산시는 서울권, 부산 및 전라권 여행업계를 대상으로 울산의 주요 관광자원과 정책을 홍보하기 위해 지난 2018년부터 연 2회 정도 '울산관광 정책설명회'를 개최하고 있다.

안태준 anteajun@naver.com

<저작권자 © 부울경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