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창원특례시, 수병생활 24시 체험‘진해함 전시체험관’ 개관식 개최

기사승인 2023.09.22  22:22:50

공유
default_news_ad1

 창원특례시, 수병생활 24시 체험‘진해함 전시체험관’ 개관식 개최

창원특례시는 30여 년간 대한민국 영해 수호의 임무를 무사히 마치고 군항의 도시 진해에서 새롭게 태어난 “진해함 전시체험관’ 개관식을 22일 진해해양공원에서 개최하고 일반인들에게 선보인다고 밝혔다.

개관식에는 홍남표 창원특례시장, 김이근 창원특례시의회 의장, 황선우 해군사관학교장, 김영호 진해경찰서장을 비롯한 시·도의원, 지역주민과 한국해양소년단 학생 등 100여 명이
함께했다.

   
 

이번 군함전시관은 2016년 노후화로 인한 안전 문제로 해군에 반납한 강원함 이후 두 번째 군함전시관이다.

진해함 전시체험관은 대한민국 영해를 지켜온 진해함 수병들의 임무 수행과 일과를 체험할 수 있도록 사관실, 기관장실, 의무실, 조리실, 식당, 침실 등의 전시·체험공간과 국제신호기 안내, 해도 보는 법 영상 체험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창원특례시는 군항 도시이자 해양 관광도시인 창원시(진해구)에 군함 전시체험관 개관으로 군함 체험을 통한 안보 의식 제고와 특색있는 볼거리, 즐길거리 제공으로 관광객을 유치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할 계획이다.

홍남표 창원특례시장은 “진해함 전시체험관 개관으로 진해해양공원을 찾는 많은 관광객들이 일상에서 벗어나 함정과 해군 생활상 체험을 통해 특별한 추억 만드시기를 기대한다”며 “안전한 전시 관람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안전관리에도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김영미안 anteajun@naver.com

<저작권자 © 부울경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