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기장군, 행안부‘2023년 전국 지자체 지역안전지수 평가’ 안전한 도시 입증

기사승인 2024.02.27  22:56:29

공유
default_news_ad1

 기장군, 행안부‘2023년 전국 지자체 지역안전지수 평가’에서 안전한 도시로 입증
6개 분야 중 2개 분야 1등급, 평균 안전등급 2.16 획득
부산시 16개 구군 중 가장 높은 성적, 전국 82개 군단위 상위 7% 수준

   
 

기장군(군수 정종복)이 최근 발표된 ‘2023년 전국 지자체 지역안전지수 평가’에서 우수한 성적을 달성하면서, 전국에서 가장 안전한 도시 중 하나로 평가됐다고 27일 밝혔다.

지역안전지수 평가는 행정안전부가 지역의 화재·교통사고·범죄·생활안전·자살·감염병 6개 분야의 통계자료를 분석해 분야별 안전도를 지자체별로 1~5등급으로 산출하여 발표하는 평가로, 2015년부터 매년 1회 시행되고 있다.

군은 이번 지역안전지수 평가에서 총 6개 중 2개 분야(교통, 생활안전)에서 1등급을, 3개 분야(화재, 자살, 감염병)에서 2등급을 획득하면서, 평균 안전등급 2.16점을 달성했다.

이는 부산시 16개 구·군 중에는 가장 높은 등급으로, 전국 82개 군 단위 기초지자체 중 상위 7%에 해당하는 수준이다. 특히 주민 생활과 밀접한 관계가 있는 교통안전과 생활안전 분야에서는 5년 연속으로 1등급을 유지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군은 지역주민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바탕으로 유관기관, 민간단체, 자원봉사자 등 다양한 소통 채널로 협력네트워크를 구축하고 CCTV, 보안등, 교통안전 시설물 개선하는 등 지역안전을 위한 기장군의 지속적인 노력이 가시적 성과를 거둔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앞으로도 군은 전 분야 1등급 달성을 위해 ▲어린이·노인보호구역 개선사업 ▲보행자 안전을 위한 인도 개설 사업 ▲산불대비 감시원 및 특별진화대 운영 ▲범죄예방을 위한 방범용 CCTV 확충 ▲안전문화 캠페인 확산 ▲생명지킴이 양성 교육 등 자살예방사업 추진 ▲인플루엔자 및 국가필수예방접종 지원 확대 등 각종 안전관련 정책을 다각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정종복 기장군수는 “경찰·소방 등 유관기관과의 긴밀한 협업으로 취약분야에 대한 개선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최상위권의 지역안전 수준을 유지하겠다”면서, “특히 선제적 재난예방과 대응체계를 확립해, 인명피해 제로화에 행정력을 집중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지자체별 지역안전지수는 행정안전부(www.mois.go.kr), 국립재난안전연구원(www.ndmi.go.kr)이나 생활안전지도(www.safemap.go.kr) 누리집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지량 anteajun@naver.com

<저작권자 © 부울경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