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여름 바다 문을 열다” 해운대·송정해수욕장 개장

기사승인 2024.05.24  18:34:22

공유
default_news_ad1

 “여름 바다 문을 열다” 해운대․송정해수욕장 개장
피서용품 대여 구 직영 … 투명성 높이고 수익 재투자
프로모션존․비치카바나에서 여름 바다의 낭만 만끽하세요 

   
▲ 지난해 7월 해운대해수욕장 전경.

해운대구(구청장 김성수)는 6월 1일 해운대해수욕장과 송정해수욕장의 바다 문을 연다.
6월 한 달은 일부 구간에서만 해수욕장 가능하다. 해운대해수욕장은 관광안내소~이벤트광장 앞 300m, 송정해수욕장은 관광안내소 앞 150m로, 물놀이 시간은 오전 9시~오후 6시다. 망루, 부표 등 안전시설을 설치하고, 수상구조대원이 피서객 안전을 위해 근무한다.
올해부터는 해운대구 홈페이지(www.haeundae.go.kr)에서 기상 상황에 따른 해수욕 가능 여부를 확인할 수 있다. 6월 부분 개장에 이어 7․8월 두 달 동안 전면 개장한다.

피서용품 결제 구 직영으로
올해 해수욕장 운영에서 가장 눈에 띄는 점은‘구 직영 시스템 도입’이다. 10년 넘게 위탁 운영했던 해수욕장 피서용품 대여 결제시스템을 구가 자체 운영한다. 1억 7천만 원을 들여 결제시스템도 마련했다. 결제 단계부터 매출 정산까지 직접 챙겨 투명성을 높이는 한편 피서용품 대여 수익을 해수욕장 시설 정비와 피서객을 위한 프로그램 운영에 재투자할 계획이다.

또한, 공익 봉사단체에 맡겼던 해운대해수욕장의 파라솔 위탁 구간을 기존 10곳에서 6곳으로 축소하고 운영단체는 10개에서 12개로 늘렸다. 운영단체의 과도한 수익을 방지하고 공공성을 확보하기 위해서다. 위탁 운영 구간 축소로 남은 백사장 300m는 구 직영과 프로모션 존으로 활용한다. 구 직영 공간은 축제나 행사 때 파라솔을 설치하지 않고 비울 예정이다.
송정해수욕장은 6개 구역에 6개 공익단체로 지난해와 동일하다.

여름 바다의 낭만 ‘프로모션존’
올해 처음 운영하는 해운대해수욕장 프로모션존은 백사장 150m 구간이다.
구는 지난 4월 공모를 통해 운영 민간사업자를 선정했다. 7~8월 두 달간 피서객들이 편하게 쉴 수 있는 그늘막 등 휴게공간을 비롯해 포토존, 게임 체험존, 해변영화제, 머슬 존 등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선보일 예정이다.

‘비치카바나’에서 쉬어가세요
7~8월 해운대해수욕장 관광안내소 앞 호안도로에 길이 8m의 어닝 형태의 그늘막, 비치카바나를 설치한다.
해수욕을 하지 않더라도 시원한 바닷바람을 맞으며 쉬어 갈 수 있다. 구는 이용객들의 호응이 좋으면 주변 경관을 헤치지 않는 범위 내에서 확대 설치할 예정이다.

세족장에서 흐르는 물로 발 씻으세요
해운대해수욕장이 모래를 밟으며 건강을 다지는‘슈퍼 어싱’의 성지로 등극하면서 지난해부터 사계절 내내 해수욕장을 찾는 이들이 급증했다.
지난 4월, 맨발 걷기 시민과 여름 피서객을 위해 세족장 시설을 개선했다. 공중화장실 앞 3곳의 세족장을 기존 물웅덩이형에서 수도형으로 바꿔 흐르는 물에 발을 씻을 수 있도록 했다. 엘시티 앞 공원에도 7월 중에 세족장을 새로 만든다.
지난 4월 인기리에 개최한 해운대해수욕장 맨발걷기 행사를 오는 10월에 한 차례 더 열 계획이다.

피서객이 안전하게 물놀이 즐길 수 있도록
해수욕장 망루 18개도 전면 보수했다. 위급상황 때 자신의 위치를 쉽게 알릴 수 있도록 망루별 색상을 달리했다.
입욕객들의 해상안전을 책임질 민간수상구조대원 100명을 채용하고, 늦은 밤에 바다를 즐기는 시민이 많아지고 있어 야간단속원과 새벽 시간대 안전관리요원을 추가 배치해 안전사고 예방과 불법행위 단속에 나선다. 야간단속반 4개 반 25명이 야간입수금지 계도, 야영․불꽃놀이․상행위를 단속한다.

송정 서핑 구역 올해도 250m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송정해수욕장 서핑 구간이 역대 최장 길이인 250m가 될 전망이다.
해운대구가 육군 53사단과 협의한 결과, 군이 하계 휴양지로 사용하던 군유지 일부를 시민에게 개방하기로 한 데 따른 것이다. 7~8월 해수욕장 전면 개장 기간에 적용되며, 해당 구간 밖에서는 해수욕객의 안전을 위해 보드를 탈 수 없다.

과학체험 ‘해운대·송정 별·바다 축제’
송정해수욕장만의 이색 행사인 ‘송정 별·바다 축제’를 올해부터는 해운대해수욕장에서도 연다. 9월에는 ‘해운대 별·바다축제’가, 10월에는 ‘송정·별바다 축제’가 준비돼 있다. 천체관측, 천문교육체험, 과학·음악공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가을 밤하늘 탐험가들을 기다리고 있다.

김영미안 anteajun@naver.com

<저작권자 © 부울경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