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기장군 고리원전본부 주변에 드론이 보이면 신고 해주세요

기사승인 2024.07.09  18:34:57

공유
default_news_ad1

 “원전 주변에 드론이 보이면 신고 해주세요!”
고리원자력본부, 드론 비행금지구역 안내 캠페인 시행

한국수력원자력 고리원자력본부(본부장 이광훈)는 하계 휴가철을 맞아 임랑해수욕장을 찾는 관광객과 주민을 대상으로 드론 비행금지구역 안내 캠페인을 시행하였다고 9일 밝혔다.
고리원자력본부는 기장경찰서, 18해안기동대대와 협력하여 원전 주변 드론 비행금지구역 안내와 불법 드론 조종자 발견시 신고 요령 등을 홍보하였다.
원전 주변 지역(반경 18km 이내)은 항공안전법에 따라 비행금지구역으로 지정되어 있으며, 해당 지역에서 드론 비행을 하고자 하면 사전 승인을 받아야 한다. 승인받지 않고 드론을 띄우면 과태료가 부과되거나 불법 행위로 처벌될 수 있다.
기장경찰서 경비작전계 최태현 경장은 “원전 주변이 비행금지구역임을 인지하지 못하고 드론을 날렸다가 처벌받는 안타까운 사례가 발생하고 있다”며, “이번 드론 비행금지 안내 캠페인을 통해 많은 국민들이 경각심을 가지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이광훈 고리원자력본부장은 “고리원자력본부는 불법 드론 비행이 이뤄지면 바로 탐지해 대응할 수 있는 드론 방어장비를 구축하여 24시간 운영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유관기관과 긴밀히 협력하여 외부 위협으로부터 원전을 안전하게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고리원자력본부는 불법 드론 비행을 예방하기 위해 유명 관광지 방문 드론 비행 안내와 각종 안내판, 홍보물 설치 등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불법 드론 출현 횟수를 전년 동기 대비 40% 이상 감소시켰다고 밝혔다. 끝.

김지량 anteajun@naver.com

<저작권자 © 부울경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